상단여백
HOME 라이프
中 남성, 신부 들러리 가슴 움켜쥐고 '충격'
온라인뉴스팀 | 2016.01.16 14:52

(서울=뉴스1스타) 온라인뉴스팀 = 중국의 결혼 피로연 문화가 비난을 받고 있다.

최근 중국의 다수 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는 남성 하객이 신부 들러리의 몸을 더듬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은 친구들이나 지인들이 모여 신랑, 신부를 놀려주는 풍습인 '나오똥팡'이라는 피로연에서 촬영된 것이다.
 

중국의 결혼 피로연 문화가 비난을 받고 있다. © News1star / 중국 SNS

이 남성은 신부 들러리의 치마 속에 있는 물체를 손에 쥐고 가슴 부위까지 옮기고는 물체와 가슴을 함께 움켜쥐어 보는 이들을 놀라게 만든다.

이에 전세계 누리꾼들은 저속하다는 비난 글을 게재했다. 중국 정부 역시 퇴폐적으로 변한 나오똥팡 문화에 골머리를 썩고 있다는 후문이다.

온라인뉴스팀  star@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스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핫뉴스
  • [화보]정려원, 넘볼 수 없는 파리지앵의 시크함
  • 김고은, 과감한 고백 "50세 연상이어도 사랑할 수 있다"
  • 유인나, 호피무늬 비키니입고 볼륨감 자랑 '시선집중'
  • 조니 뎁, 엠버허드 불륜 의심해 자해? "손가락 자르려 했다"
  • 아리아나 그란데, 침대에 누운 채로 '아찔한 유혹 포즈'
  • SNS세상
    [화보]이엘, 언더웨어 모델 발탁…청순·섹시 공존 매력
    [화보]윤승아, 긴 머리 가을 여인 변신…섹시+시크
    [화보]고준희에게 이런 모습이? '아찔한 매력'
    • [화보]'W' 한효주, 발랄한 느낌 지운 가을 여인…우아한 성숙미[화보]'W' 한효주, 발랄한 느낌 지운 가을 여인…우아한 성숙미
    • [화보]설현, 섹시vs순수…어떤 것도 소화하는 매력[화보]설현, 섹시vs순수…어떤 것도 소화하는 매력
    인기뉴스
    [단독]바다, 9세 연하 사업가와 열애
    [단독]바다, 9세 연하 사업가와 열애 "사랑에 빠졌어요" 가수 바다(본명 최성희)가 사랑에 빠졌다. 25일 복수의 가요 관계자들에 따르면 바다는 9세 연하의 남성과 목하 열애 중이다. 뉴스1스타 취재 결과 두 사람은 성... 2016-09-25  |  연예가화제
    '미운우리새끼' 토니안 母
    '미운우리새끼' 토니안 母 "휴대폰 도박, 인생 최대 사고" \'미운우리새끼\' 토니안 어머니가 과거에 있었던 아들의 도박 사건을 직접 언급했다.지난 23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 MC들은 출연자 어머니들에게... 2016-09-24  |  방송·TV
    레이디제인
    레이디제인 "가난한 소속사, 돼지 저금통 배 갈라서…" 가수 레이디제인이 소속사 소녀가장 역할을 했다고 털어놨다.22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서는 언니들의 승부차기 특집이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는 정혜성... 2016-09-24  |  방송·TV
    [3분 Talk]정준영의 '단순 해프닝', 짚고 넘어가야 할 문제들
    [3분 Talk]정준영의 '단순 해프닝', 짚고 넘어가야 할 문제들 가수 정준영이 지난밤 무혐의로 밝혀진 사건 때문에 성폭행범이라는 오명을 쓸 뻔하는 일이 발생했다. 늦은 시각 뜬금없이 등장한 기사 때문에 제작진은 물론 정준영의 ... 2016-09-24  |  방송·TV
    레드벨벳 아이린
    레드벨벳 아이린 "박보검, 상대 바라보는 눈빛이 있다" 레드벨벳 아이린이 배우 박보검의 매력을 눈빛으로 꼽았다.24일 밤 9시 15분 방송된 KBS2 \'연예가중계\'에서는 박보검 매력 탐구 사전이 방송됐다.이날 깜짝... 2016-09-24  |  방송·TV
    스타인터뷰
    [한복인터뷰③]이수민
    [한복인터뷰②]바다
    '밀정' 김지운 감독
    신현수
    김민석 대표
    '굿와이프' 전도연, 27년차 배우의 흔치 않은 반성(인터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news1star’의 모든 기사 및 포토 등 콘텐츠는 ‘news1’의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콘텐츠문의 : 02-397-7033 , contents@news1.kr
    서울 강남구 선릉로 127길6, 5층 (논현동, 태주빌딩)  |  대표전화 : 02-6263-1802
    등록번호 : 서울 아 03940  |  등록년월일 : 2015년 10월 15일  |  발행인 : (주)엔스포츠 채 건  |  편집인 : 홍용석
    Copyright © 2016 news1star.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