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中 남성, 신부 들러리 가슴 움켜쥐고 '충격'
온라인뉴스팀 | 2016.01.16 14:52

(서울=뉴스1스타) 온라인뉴스팀 = 중국의 결혼 피로연 문화가 비난을 받고 있다.

최근 중국의 다수 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는 남성 하객이 신부 들러리의 몸을 더듬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게재됐다.

해당 영상은 친구들이나 지인들이 모여 신랑, 신부를 놀려주는 풍습인 '나오똥팡'이라는 피로연에서 촬영된 것이다.
 

중국의 결혼 피로연 문화가 비난을 받고 있다. © News1star / 중국 SNS

이 남성은 신부 들러리의 치마 속에 있는 물체를 손에 쥐고 가슴 부위까지 옮기고는 물체와 가슴을 함께 움켜쥐어 보는 이들을 놀라게 만든다.

이에 전세계 누리꾼들은 저속하다는 비난 글을 게재했다. 중국 정부 역시 퇴폐적으로 변한 나오똥팡 문화에 골머리를 썩고 있다는 후문이다.

온라인뉴스팀  star@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스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핫뉴스
  • 호날두 前 여친, 욕조 누드 셀카 공개…노출 수위가?
  • '열애 인정' 클로이 모레츠♥브루클린 베컴, 얼굴 맞대고 연인 인증
  • 중국 커플, 또다른 女 시선에도 대담한 애정행각 '경악'
  • 유명 정치인, 숨겨둔 애인과 몰카 노출 '공개 망신'
  • 성형수술로 망가진 스타들 공개 '끔찍한 얼굴'
  • SNS세상
    [화보]이하늬, 코사무이를 뜨겁게 달군 환상적 몸매
    장윤주
    이태임, 해변에서 가장 빛난 핫바디
    • 현아, 비키니 위에 멜빵바지 '이게 바로 발랄 섹시'현아, 비키니 위에 멜빵바지 '이게 바로 발랄 섹시'
    • 레이디가가, 파격 노출 어디까지? 이번엔 '엉밑살'레이디가가, 파격 노출 어디까지? 이번엔 '엉밑살'
    인기뉴스 스타인터뷰
    제시카
    혜이니
    김고은
    윤여정
    이서진, 멜로도 예능도 다 품는 남자(인터뷰①)
    악동뮤지션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news1star’의 모든 기사 및 포토 등 콘텐츠는 ‘news1’의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콘텐츠문의 : 02-397-7033 , contents@news1.kr
    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30길 18, 3층(논현동, 성목빌딩)  |  대표전화 : 02-6263-1802
    등록번호 : 서울 아 03940  |  등록년월일 : 2015년 10월 15일  |  발행인 : (주)엔스포츠 채 건  |  편집인 : 홍용석
    Copyright © 2016 news1star.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