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중국 男, 신체 중요 부위 훼손 '쓸모가 없어서…'
온라인뉴스팀 | 2016.01.28 11:52

(서울=뉴스1스타) 온라인뉴스팀 = 중국의 한 남성이 모태솔로라는 사실에 비관하며 자학했다.

최근 영국 데일리메일은 중국 저장성 자싱에 있는 의류 공장에서 근무하는 양후의 사연을 보도했다.

이 매체에 따르면 양후는 공장에서 여느 때처럼 일하던 중 자신의 성기가 더 이상 쓸모가 없다고 판단한 나머지 성기를 자르는 끔찍한 일을 저질렀다.


 

중국의 한 남성이 도 넘은 자학으로 충격을 선사했다. © News1star/데일리메일

이후 자신의 실수를 깨달은 양후는 인근 병원으로 후송돼 응급 치료를 받았다. 그는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양후의 친구는 “일만 하다가 여자친구를 사귈 기회가 없다는 사실에 우울해져서 홧김에 실수를 한 것 같다”고 설명했다.

온라인뉴스팀  star@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스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핫뉴스
  • [화보]정려원, 넘볼 수 없는 파리지앵의 시크함
  • 김고은, 과감한 고백 "50세 연상이어도 사랑할 수 있다"
  • 조니 뎁, 엠버허드 불륜 의심해 자해? "손가락 자르려 했다"
  • 아리아나 그란데, 침대에 누운 채로 '아찔한 유혹 포즈'
  • 저스틴 비버, 금발 미녀와 속옷만 입고 아찔한 스킨십
  • SNS세상
    [화보]설현, 섹시vs순수…어떤 것도 소화하는 매력
    레이양, 안 입은 것 같은 하의실종 '아찔 섹시미'
    [화보]남보라, 뒤트임 티셔츠로 파격 섹시미 발산
    • [화보]브아걸 제아 [화보]브아걸 제아 "선생님 이미지 굳어질까 고민"
    • 의상부터 눈빛까지…현아, 따를 자 없는 섹시 포스의상부터 눈빛까지…현아, 따를 자 없는 섹시 포스
    인기뉴스
    '불타는 청춘' 강수지, 김국진
    '불타는 청춘' 강수지, 김국진 "사랑해"에 눈물 주륵 방송인 김국진의 사랑 고백에 강수지가 눈물을 흘렸다.SBS \'불타는 청춘\' 측은 24일 포털사이트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김국진과 강수지의 리얼 러브스토리가... 2016-08-24  |  방송·TV
    열애설 잦았던 김고은, 첫 공개 연애 상대는 신하균
    열애설 잦았던 김고은, 첫 공개 연애 상대는 신하균 배우 김고은이 17세 연상 신하균과 사랑을 시작했다. 양측 소속사는 \"예쁘게 지켜봐달라\"는 말로 두 사람의 열애를 인정했다. 신하균과 김고은은 바다를 좋아한다... 2016-08-24  |  연예가화제
    김고은, 과감한 고백
    김고은, 과감한 고백 "50세 연상이어도 사랑할 수 있다" 김고은, 신하균이 열애를 인정한 가운데 김고은 과거 발언이 주목받고 있다.김고은은 과거 영화 '은교' 쇼케이스에서 "감정이 있다면 50세 연상과 사... 2016-08-24  |  연예가화제
    '택시' 허영란
    '택시' 허영란 "하정우, 단역일 때 봤는데 지금 톱스타" 배우 허영란이 과거 하정우의 단역 출연을 언급했다.허영란은 지난 23일 밤 방송된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서 과거 1,000대 1 경쟁률을 뚫고 출연한 작... 2016-08-24  |  방송·TV
    오마이걸 진이, 거식증으로 활동 중단…거식증이 뭐길래
    오마이걸 진이, 거식증으로 활동 중단…거식증이 뭐길래 걸그룹 오마이걸 진이가 거식증으로 인해 활동을 중단한다는 소식을 전해 거식증이란 질병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오마이걸 소속사 WM 엔터테인먼트 측은 25일 \"... 2016-08-25  |  연예가화제
    스타인터뷰
    '터널' 김성훈 감독
    박희순
    정해인
    허진호 감독
    박해일
    소유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news1star’의 모든 기사 및 포토 등 콘텐츠는 ‘news1’의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콘텐츠문의 : 02-397-7033 , contents@news1.kr
    서울 강남구 선릉로 127길6, 5층 (논현동, 태주빌딩)  |  대표전화 : 02-6263-1802
    등록번호 : 서울 아 03940  |  등록년월일 : 2015년 10월 15일  |  발행인 : (주)엔스포츠 채 건  |  편집인 : 홍용석
    Copyright © 2016 news1star.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