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나체로 8개월간 지하실에 갇힌 女, 범인 알고 보니…
온라인뉴스팀 | 2016.02.10 13:44

(서울=뉴스1스타) 온라인뉴스팀 = 동아프리카 탄자니아에서 한 여성이 나체로 지하실에 감금된 상태로 발견됐다.

최근 영국일간지 데일리메일은 8개월 동안 나체로 지하실에 갇혀있던 탄자니아 20대 여성의 사연을 전했다.
 

동아프리카 탄자니아에서 한 여성이 나체로 지하실에 감금된 상태로 발견됐다. © News1star / 유튜브

발견 당시 여성은 몹시 수척한 상태로 족쇄를 차고 있었다. 그는 일주일에 두 끼니로 연명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역 언론에 따르면 여성을 지하실에 가둔 범인은 그의 남자친구였다. 남자친구는 '가장 사랑하는 사람을 묻으면 부자가 될 수 있다'는 요술사의 말을 듣고 이 같은 범죄를 저질렀다. 여성이 구출된 후 남성은 경찰에 체포됐다.

온라인뉴스팀  star@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스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핫뉴스
  • [화보]정려원, 넘볼 수 없는 파리지앵의 시크함
  • 김고은, 과감한 고백 "50세 연상이어도 사랑할 수 있다"
  • 유인나, 호피무늬 비키니입고 볼륨감 자랑 '시선집중'
  • 조니 뎁, 엠버허드 불륜 의심해 자해? "손가락 자르려 했다"
  • 아리아나 그란데, 침대에 누운 채로 '아찔한 유혹 포즈'
  • SNS세상
    [화보]이엘, 언더웨어 모델 발탁…청순·섹시 공존 매력
    [화보]윤승아, 긴 머리 가을 여인 변신…섹시+시크
    [화보]고준희에게 이런 모습이? '아찔한 매력'
    • [화보]'W' 한효주, 발랄한 느낌 지운 가을 여인…우아한 성숙미[화보]'W' 한효주, 발랄한 느낌 지운 가을 여인…우아한 성숙미
    • [화보]설현, 섹시vs순수…어떤 것도 소화하는 매력[화보]설현, 섹시vs순수…어떤 것도 소화하는 매력
    인기뉴스
    [단독]바다, 9세 연하 사업가와 열애
    [단독]바다, 9세 연하 사업가와 열애 "사랑에 빠졌어요" 가수 바다(본명 최성희)가 사랑에 빠졌다. 25일 복수의 가요 관계자들에 따르면 바다는 9세 연하의 남성과 목하 열애 중이다. 뉴스1스타 취재 결과 두 사람은 성... 2016-09-25  |  연예가화제
    '미운우리새끼' 토니안 母
    '미운우리새끼' 토니안 母 "휴대폰 도박, 인생 최대 사고" \'미운우리새끼\' 토니안 어머니가 과거에 있었던 아들의 도박 사건을 직접 언급했다.지난 23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 MC들은 출연자 어머니들에게... 2016-09-24  |  방송·TV
    레이디제인
    레이디제인 "가난한 소속사, 돼지 저금통 배 갈라서…" 가수 레이디제인이 소속사 소녀가장 역할을 했다고 털어놨다.22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서는 언니들의 승부차기 특집이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는 정혜성... 2016-09-24  |  방송·TV
    이재훈
    이재훈 "'복면가왕' 출연, 잃을 게 많지 않을까 가슴앓이 했다" 시계는 쿨 이재훈이었다. 25일 오후 4시50분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에서는 정의의 로빈훗과 여보시계 노래나 하시계의 3라운드 대결이 펼쳐졌다. 로빈... 2016-09-25  |  방송·TV
    [3분 Talk]정준영의 '단순 해프닝', 짚고 넘어가야 할 문제들
    [3분 Talk]정준영의 '단순 해프닝', 짚고 넘어가야 할 문제들 가수 정준영이 지난밤 무혐의로 밝혀진 사건 때문에 성폭행범이라는 오명을 쓸 뻔하는 일이 발생했다. 늦은 시각 뜬금없이 등장한 기사 때문에 제작진은 물론 정준영의 ... 2016-09-24  |  방송·TV
    스타인터뷰
    [한복인터뷰③]이수민
    [한복인터뷰②]바다
    '밀정' 김지운 감독
    신현수
    김민석 대표
    '굿와이프' 전도연, 27년차 배우의 흔치 않은 반성(인터뷰)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news1star’의 모든 기사 및 포토 등 콘텐츠는 ‘news1’의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콘텐츠문의 : 02-397-7033 , contents@news1.kr
    서울 강남구 선릉로 127길6, 5층 (논현동, 태주빌딩)  |  대표전화 : 02-6263-1802
    등록번호 : 서울 아 03940  |  등록년월일 : 2015.10.15  |  발행인 : (주)엔스포츠 채 건  |  편집인 : 홍용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병길
    Copyright © 2016 news1star.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