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누드비치서 홀딱 벗은 여성에 접근한 흑심 男 '반응은?'
온라인뉴스팀 | 2016.02.17 14:21

(서울=뉴스1스타) 온라인뉴스팀 = 누드비치에서 남성이 말을 걸었을 때 여성들의 반응을 포착한 영상이 화제다.

최근 동영상 공유 사이트 유튜브에는 누드 비치에서 여성에게 다가가 말을 거는 한 남성의 모습이 담긴 영상이 게재됐다.

공개된 영상 속 여성은 이 남성이 옆에 앉아 자신에게 말을 걸자 화들짝 놀라더니 가슴을 가리는 모습을 보였다. 이후 이 여성은 욕을 하며 자리를 피해 눈길을 끌었다. 또 다른 여성은 "햇빛을 즐기고 있다"고 차분히 대응하기도 했다.

 

누드비치에서 남성이 말을 걸었을 때 여성들의 반응을 포착한 영상이 화제다. © News1star / 유튜브 캡처

해당 영상은 실험 영상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유튜브에서 100만이 넘는 조회수를 기록, 다수의 누리꾼들의 관심을 끌며 호기심을 자극했다.

온라인뉴스팀  star@news1.kr

<저작권자 © 뉴스1스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의 다른기사 보기

핫뉴스
  • [화보]정려원, 넘볼 수 없는 파리지앵의 시크함
  • 김고은, 과감한 고백 "50세 연상이어도 사랑할 수 있다"
  • 조니 뎁, 엠버허드 불륜 의심해 자해? "손가락 자르려 했다"
  • 아리아나 그란데, 침대에 누운 채로 '아찔한 유혹 포즈'
  • 저스틴 비버, 금발 미녀와 속옷만 입고 아찔한 스킨십
  • SNS세상
    [화보]설현, 섹시vs순수…어떤 것도 소화하는 매력
    레이양, 안 입은 것 같은 하의실종 '아찔 섹시미'
    [화보]남보라, 뒤트임 티셔츠로 파격 섹시미 발산
    • [화보]브아걸 제아 [화보]브아걸 제아 "선생님 이미지 굳어질까 고민"
    • 의상부터 눈빛까지…현아, 따를 자 없는 섹시 포스의상부터 눈빛까지…현아, 따를 자 없는 섹시 포스
    인기뉴스
    엄태웅 아내 윤혜진, 남편 성폭행 논란에 SNS 비공개 전환
    엄태웅 아내 윤혜진, 남편 성폭행 논란에 SNS 비공개 전환 배우 엄태웅 아내 윤혜진이 SNS을 비공개로 전환했다.23일 엄태웅이 성폭력 혐의로 피소된 사실이 알려지자 윤혜진은 자신의 SNS를 비공개로 전환했다.윤혜진은 하... 2016-08-23  |  연예가화제
    엄태웅 고소女, 사기 혐의로 구치소 수감 중
    엄태웅 고소女, 사기 혐의로 구치소 수감 중 배우 엄태웅을 성폭행 혐의로 고소한 A씨(30대·여)가 구치소에 수감된 상태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기 분당경찰서는 23일 엄태웅에 대한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 2016-08-23  |  연예가화제
    신하균♥김고은 열애, '스쿠버 모자이크 굴욕담' 화제
    신하균♥김고은 열애, '스쿠버 모자이크 굴욕담' 화제 배우 신하균과 김고은의 열애설이 불거진 가운데 신하균의 최근 발언이 눈길을 끌고 있다.최근 신하균은 \'올레\' 개봉을 맞아 진행된 뉴스1스타와의 인터뷰에서 \"... 2016-08-24  |  연예가화제
    신하균♥김고은 열애 인정, 17세 나이차 사내 커플 탄생(공식입장)
    신하균♥김고은 열애 인정, 17세 나이차 사내 커플 탄생(공식입장) 배우 신하균(42)과 김고은(25)이 열애를 인정했다.신하균과 김고은의 소속사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측은 24일 뉴스1스타에 "두 사람에게 확인한 결과 신하균과 김... 2016-08-24  |  연예가화제
    윤균상
    윤균상 "고민 많았던 '닥터스', 잘 돼서 행복해" 종영 소감 배우 윤균상이 끝까지 열연을 펼친 SBS 월화드라마 \'닥터스\' 종영을 앞두고 소감을 전했다. \'닥터스\'는 23일 방송을 끝으로 총 20부작 막을 내린다. ... 2016-08-23  |  방송·TV
    스타인터뷰
    '터널' 김성훈 감독
    박희순
    정해인
    허진호 감독
    박해일
    소유진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
    ‘news1star’의 모든 기사 및 포토 등 콘텐츠는 ‘news1’의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콘텐츠문의 : 02-397-7033 , contents@news1.kr
    서울 강남구 선릉로 127길6, 5층 (논현동, 태주빌딩)  |  대표전화 : 02-6263-1802
    등록번호 : 서울 아 03940  |  등록년월일 : 2015년 10월 15일  |  발행인 : (주)엔스포츠 채 건  |  편집인 : 홍용석
    Copyright © 2016 news1star.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